백선생 20분 "육개장"

오늘 뭐 먹지?

백선생 20분 "육개장"

corona 0 168
main thumb
38cb5f9260f29eaf06863c354da37a731.jpg여우줌마

백선생20분육개장

날짜 챙겨서 보는 백주부의 요리들...이번에 제가 좋아하는 육개장이라 유심히 봐 두었다가 만들어 봤어요.
소고기 구매1/2근
숙주 구매1/2봉지
대파 구매3~4대
표고 구매3개
고사리 구매1줌
토란대 구매1줌
[양념]
마늘 구매1큰술
국간장 구매2큰술
소금 구매1큰술
후추 구매약간
참기름 구매3큰술
식용유 구매1큰술
고춧가루 구매3큰술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텍스트만보기이미지작게보기원본보기
고기는 냉동실에 장조림용 홍두깨살이 있어서 그걸 결대로 썰어주었어요. 덩어리로 끓여 찢은 느낌을 주려고 결대로 잘랐지요.(불고기감이나 등심 어느 것이든 좋아요)
7061239b6d66a40ebe8303986e21ef361.jpg
육개장은 대파가 많이 들어가야 맛있더라구요. 그래서 백주부님보다 더 많이 썰었다는....나중에 끓인 후에 더 추가해서 넣었어요. 파를 볶을 땐 참기름과 식용유를 3:1정도의 비율로 넣고 볶아주면 되요.
e9f0f87ba7aa3b4f260a62d04d847f331.jpg
파가 대충 숨이 죽으면 고기를 넣어서 같이 볶아줘요
ebd640d5c863c561f6f3a71bcb18e6541.jpg
고소한 참기름 향과 함께 고기가 익었네요.
d29d4f3a7cec4e737f5389cba425ef531.jpg
요때 고춧가루를 넣어요. 고운고춧가루가 있다면 섞어서 넣으면 때깔이 더 좋다는데 집에 두가지를 갖춰 놓은 곳이 얼마나 있겠어요. 그래서 그냥 굵은거로.....
40ec31edbb317ba003de03e988ed0dcc1.jpg
굵어도 때깔은 나요
42126530d4e383546f73d1b28ee609ee1.jpg
요기에 물을 붓고 끓여줘요.
beace8b2d0488d44c8add5d0f8c675691.jpg
그 사이에 다른 야채를 준비해요. 표고버섯 썰어서 넣고(느타리나 새송이 어떤 것이든 상관없어요. 없다면 안 넣어두 되구요) 고사리 한줌(마트에서 파는거 한 팩 사서 반 정도만 넣고 나머지 반은 토란대와 함께 봉투에 넣어 물을 조금 붓고 얼렸다가 다음에 또 해 먹으면 좋아요. 많이 넣을 필요 없으니까), 토란대 한 줌을 썰었어요.
20bd588af5439d4e922e5e5373a888161.jpg
재료를 탈탈 털어 넣고 마늘 1큰술
6fc8d9114e0a33f3a4feb1c1ee5041cc1.jpg
국간장 2큰술
030efa76b824322a1aa2beda10ef56b01.jpg
생강가루 아주아주 쪼매 넣었요.
c8ff4ccd2b150facd8afc5970cff315c1.jpg
숙주를 넣고 간을 보면 끝이에요.
5f14e6f462e80d12e399e8175fa8bdef1.jpg
전 파가 적어보여서 나중에 2대 정도 추가로 넣었어요. 요래 끓여두었다가 먹을만큼씩 덜어서 다시 끓여 내면 되요. 여기에 계란을 풀어버리면 국이 좀 지저분해 보이더라구요.
31455a5138785015fa7e4bec068f8f661.jpg
아침에 국을 덜어서 계란을 하나 풀어서 넣었어요.
75e0b1e9e890e53a9bc9df3f69d02f0c1.jpg
계란이 동동 뜨고 불린 당면을 약간 추가해서 한소큼 끓이면 되요. 후추 좋아하면 톡톡 넣어주구요
6c387ad3734fc74dc8063458a759d8021.jpg
갖은 야채가 많이 들어가니 영양에도 좋을거 같고 뜨끈하니 속이 든든할거 같아요. 사실 후다닥 요리에 대한 부담을 덜어주는 백주부님의 요리 레시피는 비스꾸리한 맛을 찾을 순 있어요. 만들기 쉽다는게 장점이구요. 전문점에서 사 먹는 맛을 아니지만 그래도 집에서 쉽게 육개장을 만들 수 있다는게 장점이지요뭐~~~
7a7c3c2dc479650ea5b3c4e0376355b41.jpg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