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모기지 금리 하락 전망, 주택가격 상승 예상"

부동산 칼럼

"미국 모기지 금리 하락 전망, 주택가격 상승 예상"

모기지 금리, 현 6.6%서 연말께 최대 5.75%로 약 1% 하락 전망


미국의 모기지(주택담보대출) 금리가 올해 연말께 현행 6.6%에서 최대 5.75%로 약 1% 정도 하락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이로 인해 주택 구입 비용이 감소할 것으로 예상되지만, 주택가격은 상승할 전망이다. 프레디 맥과 패니메이 등의 국책 담보대출 기관은 모기지 금리가 하락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으며, 이에 따라 주택 구매자의 모기지 비용이 감소할 수 있다고 설명하고 있다.


현행 6.6%의 모기지 금리에서 5.75%로 하락하면, 주택을 구입하고 20%의 선금을 지불하는 경우 매월 내야 하는 모기지 총비용이 최대 190달러 정도 감소할 것으로 조사되었다. 이로 인해 만기까지 이자를 약 6만8천달러 정도 절약할 수 있다는 계산이 나온다. 그러나 주택 구매자들은 주택가격 상승에 대비해야 하며, NAR과 패니메이 등은 올해 주택가격이 상승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CNBC는 미국 주택 가격 상승률은 지역에 따라 상당한 차이가 있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참조 2024. 1. 22. 연합뉴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