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파 감염, 초기 접종자 더 많아" 

미용/헬스

"돌파 감염, 초기 접종자 더 많아" 

wellbeing 0 161

모더나, 새 연구 결과 발표…부스터샷 필요성 뒷받침
 
미 제약사 모더나는 15일 초기에 코로나19 백신을 맞은 사람들의 돌파 감염 발생률이 최근 접종자에 비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미 경제전문매체 CNBC에 따르면 모더나는 이날 이 같은 내용의 새로운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 

연구에선 지난해 7월~10월 시험대상군 1만4746명 중 162명(1.09%)에게 돌파 감염 사례가 나타났다. 이에 비해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3월 사이엔 1만1431명 중 88명(0.76%)이 돌파 감염됐다.

중증으로 발전하거나 사망한 사례도 초기 접종자들에게 더 많이 발생했다. 지난해 7월~10월 3명이 입원해 2명이 숨졌다. 반면 지난해 12월~올해 3월엔 입원 또는 사망 사례가 나오지 않았다. 

CNBC는 이날 발표 내용은 시간이 지나면서 효능이 약해졌다는 것을 의미하는 것이어서 부스터 샷(추가 접종)의 필요성을 강조한 것이라고 분석했다.

스티븐 호지 모더나 대표는 CNBC에 "이 데이터는 6개월 전에 비해 1년 전 백신을 맞은 사람들이 감염 위험이 더 크다는 것을 보여준다"며 추가 접종의 필요성을 역설했다.

이 연구 결과는 미 식품의약국(FDA) 자문위원회 회의를 이틀 앞두고 나온 것이다. FDA의 독립된 자문기구인 '백신·생물학적제재자문위원회'(VRBPAC)는 오늘(17일) 일반 대중에 대한 화이자 백신 부스터 샷 확대 권고 여부를 논의한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